여성정책

경북도청 대규모 조직개편 과학산업국 아이여성행복국 이철우도지사 민선7기 경북신문TV 서인교기자 한국신문방송인클럽

페이지 정보

작성자 경북신문TV 작성일19-11-29 00:00 조회0회 댓글0건

본문



#경북도청 #조직개편 #이철우도지사

경북도, 대규모 조직개편...과학산업국·아이여성행복국 신설

경북도가 이철우 지사 취임 후 최대의 조직개편과 인사를 단행한다.

경북도에 따르면 28일 열린 제312회 경북도의회 정례회 기획경제위원회에서 ‘경북도 행정기구 설치 조례 개정(안)’과 ‘경북도 지방공무원 정원 조례 개정(안)’이 통과됐다. 도의회는 다음달 9일 본회의를 열고 개정안을 처리한다.

개정안이 통과되면 2020년 경북도 전체 정원은 현재 6천998명에서 38명 늘어난 7천36명이 된다. 직급별로는 3급(부이사관) 2명, 4급(서기관) 5명, 5급(사무관) 이하 31명이 각각 늘어난다. 이에 따라 행정기구도 기존 12개 실·국·본부에서 14개로 확대된다.

이번 경북도 조직개편 안의 가장 큰 특징은 일자리와 저출생 대응 기능을 높이고 과학분야 업무 확대이다. 따라서 지금의 일자리경제산업실은 일자리경제실과 과학산업국으로 나눠진다.

일자리경제실은 일자리경제노동과, 중소벤처기업과, 민생경제과, 사회적경제과, 교통정책과, 외교통상과, 과학산업국은 과학기술과, 4차산업기반과, 소재부품산업과, 바이오생명산업과 등으로 구성돼 있다.

그동안 여성정책관실에서 담당하던 여성·아동업무와 미래전략기획관실이 추진하던 인구업무는 신설되는 ‘아이여성행복국’으로 통합해, 그 아래에 인구정책과, 아이세상지원과, 여성가족행복과 등 3개과를 둔다.

빅데이터담당관을 신설해 통계분석팀(신설), 빅데이터(신설), 통계기획팀을 둘 예정이다. 기존의 균형개발과와 도시계획과에 있던 도시재생팀을 붙여 도시재생과를 신설한다.

일자리청년정책관은 청년정책관으로 바꾸고 대구경북상생본부는 폐지해 정책기획관실 정책협력팀으로 이관됐다.

교육정책관실은 폐지되고 업무는 자치행정국에 편입되고, 청사운영기기획과는 폐지했다.

공무원교육원은 인재개발원으로, 물산업과는 맑은물정책과, 국제통상과는 외교통상과, 노인복지과는 어르신복지과, 입법정책관은 입법정책담당관으로 이름이 바뀐다.

김장호 기획조정실장은 “일자리 경제와 신성장산업 업무의 기능을 강화하고 저출생·지방소멸 극복, 변화하는 행정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자 조직을 신설하고 그에 따른 소관 업무를 이관 조정했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심의에서 남진복(울릉) 의원 등이 “상징성 있는 독도정책과를 없애면 안된다”며 그대로 두라고 주장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26건 1 페이지
  • RSS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gwomanbiz.or.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